내용 바로가기 찾기 바로가기

SNS:

RSS:

바티칸 방송국

세상과 소통하는 교황과 교회의 목소리

언어:

프란치스코 교황 \ 말씀

교황, 남북 정상회담 “평화의 장인 되길” 기원

프란치스코 교황

프란치스코 교황

26/04/2018 17:18

프란치스코 교황이 수요 일반알현에 모인 신자들에게 오는 4월 27일로 예정된 남북 정상회담을 언급했다.

대화와 평화를 위한 좋은 기회

교황은 이번 회담이 “한반도와 전 세계의 평화 보장을 위해” 화해와 일치로 이끄는 “투명한 대화를 시작할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저의 기도를 약속합니다

교황은 또한 “평화를 열렬히 갈망하는” 한국 사람들을 위해 개인적으로도 기도할 뿐 아니라 “교회 전체도 한국과 가까이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평화의 “장인”되기

교황은 이번 회담에 직접적으로 “정치적 책임을 가진 사람들에게 평화의 ‘장인’이 되기 위한 희망과 용기를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모든 이들의 선익을 위해” 시작한 여정에서 확신을 갖고 계속 나아가라고 격려하며 마무리했다.

 

26/04/2018 17:18